imgpage_preaching.jpg

날     짜
제     목
설 교 자
본문말씀

 

: 2015-12-27(주일)

: 용서 - 그 위대한 작품

: 정상률 담임목사
: 누가복음 15:11~32

 

 

 

성경본문

 

누가복음 15:11~32


11. 또 이르시되 어떤 사람에게 두 아들이 있는데
12. 그 둘째가 아버지에게 말하되 아버지여 재산 중에서 내게 돌아올 분깃을 내게 주소서 하는지라 아버지가 그 살림을 각각 나눠 주었더니
13. 그 후 며칠이 안 되어 둘째 아들이 재물을 다 모아 가지고 먼 나라에 가 거기서 허랑방탕하여 그 재산을 낭비하더니
14. 다 없앤 후 그 나라에 크게 흉년이 들어 그가 비로소 궁핍한지라
15. 가서 그 나라 백성 중 한 사람에게 붙여 사니 그가 그를 들로 보내어 돼지를 치게 하였는데
16. 그가 돼지 먹는 쥐엄 열매로 배를 채우고자 하되 주는 자가 없는지라
17. 이에 스스로 돌이켜 이르되 내 아버지에게는 양식이 풍족한 품꾼이 얼마나 많은가 나는 여기서 주려 죽는구나
18. 내가 일어나 아버지께 가서 이르기를 아버지 내가 하늘과 아버지께 죄를 지었사오니
19. 지금부터는 아버지의 아들이라 일컬음을 감당하지 못하겠나이다 나를 품꾼의 하나로 보소서 하리라 하고
20. 이에 일어나서 아버지께로 돌아가니라 아직도 거리가 먼데 아버지가 그를 보고 측은히 여겨 달려가 목을 안고 입을 맞추니
21. 아들이 이르되 아버지 내가 하늘과 아버지께 죄를 지었사오니 지금부터는 아버지의 아들이라 일컬음을 감당하지 못하겠나이다 하나
22. 아버지는 종들에게 이르되 제일 좋은 옷을 내어다가 입히고 손에 가락지를 끼우고 발에 신을 신기라
23. 그리고 살진 송아지를 끌어다가 잡으라 우리가 먹고 즐기자
24. 이 내 아들은 죽었다가 다시 살아났으며 내가 잃었다가 다시 얻었노라 하니 그들이 즐거워하더라
25. 맏아들은 밭에 있다가 돌아와 집에 가까이 왔을 때에 풍악과 춤추는 소리를 듣고
26. 한 종을 불러 이 무슨 일인가 물은대
27. 대답하되 당신의 동생이 돌아왔으매 당신의 아버지가 건강한 그를 다시 맞아 들이게 됨으로 인하여 살진 송아지를 잡았나이다 하니
28. 그가 노하여 들어가고자 하지 아니하거늘 아버지가 나와서 권한대
29. 아버지께 대답하여 이르되 내가 여러 해 아버지를 섬겨 명을 어김이 없거늘 내게는 염소 새끼라도 주어 나와 내 벗으로 즐기게 하신 일이 없더니
30. 아버지의 살림을 창녀들과 함께 삼켜 버린 이 아들이 돌아오매 이를 위하여 살진 송아지를 잡으셨나이다
31. 아버지가 이르되 얘 너는 항상 나와 함께 있으니 내 것이 다 네 것이로되
32. 이 네 동생은 죽었다가 살아났으며 내가 잃었다가 얻었기로 우리가 즐거워하고 기뻐하는 것이 마땅하다 하니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sort
공지 [공지] 설교 동영상은 2018년 1월부터 재생됩니다. 80
279 정상률 목사 [2015-04-19] 우리가 꿈꾸는 푸르른 공동체(삼상 22:1~2) 666
278 정상률 목사 [2015-05-03] 하나님의 보배(막 10:13~16) 427
277 정상률 목사 [2015-08-16] 큰 산아 네가 무엇이냐?(슥 4:6~7) 358
276 정상률 목사 [2015-04-26] 그리스도인의 안정감(마 3:13~17) 356
275 정상률 목사 [2016-04-17]벼랑 끝에 선 룻의 고백(룻기 1:15-18) 336
274 정상률 목사 [2015-08-09] 은혜의 보좌앞으로 담대히나갑시다!(히 9:1~5) 336
273 정상률 목사 [2016-02-21] 무거운 짐진 자 내게 오라(마 11:28-30) 330
272 정상률 목사 [2015-05-10] 우리는 당신을 아버지 어머니라고 부릅니다!(엡 6:1~3) 330
271 정상률 목사 [2016-06-05] 숨은 그림 찾기(룻기 2:17-23) 323
270 정상률 목사 [2016-02-28] 시계와 나침반(엡 5:15-17) 318
269 정상률 목사 [2015-06-14] 이 산지를 지금 내게 주소서(수 14:6~15) 303
268 정상률 목사 [2016-01-03] 기도로 호흡하는 성도, 기도로 꿈을 꾸는 교회(렘 33:1~3) 285
» 정상률 목사 [2015-12-27] 용서 - 그 위대한 작품(눅 15:11~32) 279
266 정상률 목사 [2016-04-03] 인생에 흉년이 닥쳤을 때...(룻기 1:1-5) 278
265 정상률 목사 [2015-05-24] 내 삶의 숨결이신 성령님(엡 5:18) 277
264 정상률 목사 [2015-06-07] 마른 뼈가 살아나다 (겔 37:1~10) 269
263 정상률 목사 [2016-04-10] 헤세드의 삶(룻기 1:6-14) 267
262 정상률 목사 [2015-10-18] 일상의 영성(다니엘 3:13-18) file 260
261 정상률 목사 [2016-05-22] 우연과 필연의 만남(룻기 2:1-7) 259
260 정상률 목사 [2015-09-13] 여호와 라파(출 15:22~27) 255